한국일보 > 연예뉴스

한혜진, 레스토랑에서 여신 미모 포착! “굴이 먹고 싶다”

등록 : 2019.09.10 22:31

한혜진이 일상 속 미모를 뽐냈다. 한혜진 SNS

모델 한혜진이 반가운 근황을 전했다.

한혜진은 지난 9일 오후 자신의 SNS에 “굴이 먹고 싶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한혜진은 소멸직전 작은 얼굴에 더욱 물오른 미모를 뽐내며 카메라에 포착되었다.

특히 시크하면서도 도도한 눈빛은 시선을 압도한다.

누리꾼들은 “한혜진 일상이 화보네”, “진짜 매력적이야”, “솔직한 입담에 성격도 좋아”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편, 1999년 제2회 서울국제패션컬렉션(SIFAC)을 통해 모델로 데뷔한 한혜진은 올해 모델생활 20주년을 맞았다.

김정은 기자 jennykim@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근뉴스

HI#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