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 연예뉴스

‘막나가쇼’ 김구라, 갑자기 日 시민 인터뷰 중단한 이유는?

등록 : 2019.09.16 09:51

김구라가 JTBC ‘막 나가는 뉴스쇼’에서 일본 시민 인터뷰를 시도했다. 방송 캡처

김구라가 1인 시위를 하는 일본 시민을 인터뷰했다.

지난 15일 방송된 JTBC ‘막 나가는 뉴스쇼’에서는 김구라가 혐한 발언을 일삼는 사쿠라이 요시코, 하쿠나 나오키, 다케다 쓰네야스를 찾아 일본을 방문했다.

아쉽게도 혐한 발언 당사자들로부터 인터뷰를 거절당한 김구라는 혐한에 대한 일본 현지 반응을 알고자 아베 총리 관저 앞에서 혐한 1인 시위를 하고 있던 시민에게 인터뷰를 요청했다.

시민은 “혐한 문제를 걱정하고 있다. 사이좋게 지낼 수 있을 텐데”라고 말했다. 그는 이어 “한반도를 식민 지배했다는 건 거짓이다. 통일국가로 만들어줬을 뿐이다”라며 자신의 의견을 전달했다.

시민은 “한국인의 사고방식은 틀렸다”라며 “일본이 가해자, 한국이 피해자라는 구도는 틀렸다”라며 의견을 덧붙였다.

시위자는 이어 김구라가 “반대로 한국이 일본을 식민지화해도 같은 병합 논리로 얘기할 것이냐”라고 묻자 “그런 일은 있을 수가 없다. 수탈하러 간 게 아니다. 철도를 깐 것은 일본군이었다”라고 전했다.

김구라는 시위자의 말에 “저런 잘못된 생각을 가진 분이 참 많다”라며 씁쓸한 표정을 지었고 급기야 인터뷰를 중단했다.

여과 없이 그대로 접할 수 있었던 혐한 시위자의 주장은 인터넷상에서 크게 화제 되고 있다.

한편, ‘막 나가는 뉴스쇼’는 연예인들이 기자로 변신해 직접 취재한 내용으로 구성되는 예능형 뉴스쇼이다.

정한별 기자 onestar@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근뉴스

HI#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