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 연예뉴스

대국민 토크쇼 ‘안녕하세요’ 홍경민, 육아 고충 토로…“딸이 말을 애처럼 안해서”

등록 : 2019.09.17 02:31

홍경민이 육아에 대한 고충을 토로했다. KBS 방송 캡처

‘안녕하세요’에서 홍경민이 육아와 관련된 본인의 고민을 털어놓았다.

16일 방송된 KBS2 대국민 토크쇼 ‘안녕하세요’에서 홍경민이 두 아이의 아버지로서 육아에 대한 고충을 토로했다.

이날 방송에서 홍경민은 “다 좋은데 말을 애처럼 안 해서” 고민이라고 밝혔다. 이어 ‘애줌마’로 유명한 라원이를 포함한 가족사진을 보여줬다.

홍경민은 예를 들어 간식을 원할 때 안 주면 일반적으로 아이들은 “먹을 거야”라고 떼를 쓰는데 라원이는 “그건 좋은 생각이 아니야”라고 어른스럽게 말했다고 전했다.

마지막으로 홍경민은 어른스러운 아이에게 “조금만 천천히 자라주길” 바란다고 밝혔다.

이지형 기자 allproducer@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근뉴스

HI#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