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 연예뉴스

‘불청’ 새 친구 정재욱, 알아보지 못하자 ‘잘가요’ 열창…멤버들 반응은?

등록 : 2019.09.18 01:28

‘불타는 청춘’ 정재욱이 새 친구로 등장했다.SBS 방송캡처

가수 정재욱이 ‘불타는 청춘’의 새 친구로 등장했다.

17일 오후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에서 정재욱이 새 친구로 등장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새 친구 정재욱의 힌트로 사장님, 썸머송, 임재욱, 주식부자를 줬다. 이에 구본승은 단번에 정재욱을 알아 맞췄다.

정재욱은 핑크 셔츠를 입고 등장, “예능이 너무 오랜만이라 솔직히 떨린다. 노래 안 부르고 카메라 보면 어색하다”고 출연 소감을 전했다.

이후 마중을 나온 구본승과 함께 숙소로 들어 온 정재욱은 멤버들이 자신의 얼굴을 알아보지 못해 당황했다.

이에 자신의 대표 곡 ‘잘가요’를 불렀고 멤버들은 이제서야 알아봤다.

진주희 기자 mint_peach@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근뉴스

HI#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