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 연예뉴스

‘연예가중계’ 이정현, “권상우와 결혼한 손태영이 부러웠다”

등록 : 2019.09.20 21:50

이정현이 권상우를 보고 결혼을 결심했다고 밝혔다. KBS2 제공

배우 이정현이 신혼에 대한 달달함을 언급했다.

20일 오후 방송된 KBS2 ‘연예가중계‘에서는 영화 ‘두 번 할까요?‘ 주인공인 권상우, 이정현, 이종혁의 인터뷰가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 이정현은 권상우, 이종혁 중 실제로 누구를 선택할 것이냐는 질문에 “촬영 당시 싱글 이었는데 권상우와 촬영하며 결혼을 하고 싶다는 마음이 생겼다. 손태영이 부러웠다”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특히 최근 집들이 손님 사진으로 화제가 된 것에 대해 “요리가 취미다. 신랑이 설거지 도와줄 때 너무 좋다”라고 수줍어하며 말했다.

한편, ‘두 번 할까요’는 생애 최초 이혼식 후, 와이프 선영(이정현)에게서 겨우 해방된 전 남편 현우(권상우) 앞에 이번에는 옛 친구 상철(이종혁)과 함께 나타나면서 벌어지는 세 남녀의 싱글 라이프를 다룬다.

권상우와 이정현이 데뷔 후 처음 코믹 로맨스 작품에서 만나 이혼한 부부로 연기 호흡을 맞췄다.

김정은 기자 jennykim@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근뉴스

HI#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