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 연예뉴스

‘연예가중계’ 공효진, “강하늘 드라마 하면서 처음 봤는데 뭐가 있는 거 같다”

등록 : 2019.09.20 22:08

공효진-강하늘이 드라마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KBS2 방송 캡쳐

배우 공효진-강하늘이 최근 방송 중인 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에 대해 언급했다.

20일 오후 방송된 KBS2 ‘연예가중계’에서는 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의 주인공들의 인터뷰가 공개됐다.

이날 방송에서 강하늘은 “군대 갔다 온지 얼마 안 되서 어색합니다”라고 웃으면서 말했다. 이어 강하늘은 ‘동백꽃 필 무렵‘에서 맡은 역할에 대해 "동백(공효진)만을 바라보는 순박한 청년이자 순경 역을 맡았다"고 밝혔다.  

이어 공효진은 “저희 드라마 정말 쫄깃하거든요 알고 싶다 알고 싶다 이렇게 만드는 드라마다”라고 언급했다.

또한 공효진은 “제가 했던 역할 중에 소심한 역할이 처음인데 동백이가 맹수가 되어가는 이야기가 사이다가 되었으면 좋겠어요”라고 말했다. 

특히 공효진은 "저는 강하늘 씨를 이 드라마 하면서 처음 봤는데 뭐가 있긴 있는 것 같다. 본인 안에는 다른 게 있는 거 같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정은 기자 jennykim@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근뉴스

HI#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