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 연예뉴스

한소희, ‘부부의 세계’ 출연 확정..김희애∙백해준과 호흡 [공식]

등록 : 2019.10.07 08:39

배우 한소희가 ‘부부의 세계‘에 출연한다. 나인아토엔터테인먼트 제공

배우 한소희가 JTBC 새 금토드라마 ‘부부의 세계’에 출연한다.

‘부부의 세계’는 ‘미스티’를 연출했던 모완일 PD가 연출을 맡은 드라마로, 사랑이라고 믿었던 부부의 연이 배신으로 인해 복수의 소용돌이로 빠지게 되는 이야기를 그린다. 폭발하는 애증 속에서 죽을 힘을 다해 서로의 목을 조이는 부부의 치열한 복수가 밀도 높게 그려질 전망이다. 앞서 배우 김희애, 백해준이 출연을 확정 지으며 많은 이들의 주목을 받고 있다

한소희는 극중 여다경 역을 연기한다. 여다경은 부족함 없이 자란 외동딸 이지만, 어머니의 꿈을 대리 한 것에 지쳐 목표도 꿈도 없는 인생을 사는 현대무용을 전공한 필라테스 강사이다. 한소희는 평소 세련되고 도시적인 이미지로 많은 여성들의 워너비로 손꼽히고 있어 벌써부터 기대감을 불러 일으킨다.

한소희는 드라마 ‘다시만난 세계’로 데뷔해 ‘돈꽃’, ‘어비스’, ‘백일의 낭군님’ 등에서 탄탄한 연기력으로 얼굴을 알린 신예 배우이다. 한소희는 화려하고 신비로운 외모로 현재 드라마뿐만 아니라 CF, 광고계의 흥행 블루칩으로 큰 인기를 끌며 대세 스타로 떠올랐다.

깊은 통찰로 인물들의 심리를 치밀하게 쫓으면 또 다른 차원의 웰메이드 드라마의 탄생을 기대케 하는 ‘부부의 세계’에서 한소희가 어떤 활약을 보여줄지 기대가 모인다.

한편, 한소희가 출연하는 JTBC 신규 드라마 ‘부부의 세계’는 ‘이태워 클라쓰’ 후속으로 방송될 예정이다.

홍혜민 기자 hhm@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근뉴스

HI#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