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 연예뉴스

악뮤 이수현, “‘비긴어게인2’ 당시 덜 즐긴 것이 제일 후회”

등록 : 2019.10.18 23:54

이수현이 JTBC ‘비긴어게인3’에 출연했다. 방송 캡처

이수현이 이전 시즌에서 덜 즐겼던 것이 제일 후회된다고 고백했다.

18일 오후 방송된 JTBC 예능 프로그램 ‘비긴어게인3’에서는 이수현이 하림에게 속마음을 털어놨다.

이날 이수현은 하림에게 “‘비긴어게인2’를 하고 ‘그때 내가 왜 그렇게 덜 즐겼을까’라고 생각하며 후회했다”라고 말했다.

하림은 이에 “잘하고 싶은 마음을 내려놓으면 된다. 가끔 관객은 멋들어지게 해내지 않아도 좋아해 준다”라고 답했고 이수현 역시 “한국에서 온 뮤지션들이 낯선 외국에서 버스킹하고 케이팝을 들려주고 그것 자체만으로도 되게 의미가 있는 건데…”라고 맞장구쳤다.

하림은 “내려놓는 걸 배우는 게 진짜 어려운 것 같다”라고 말하며 이수현의 고민에 공감하기도 했다.

고민을 나누는 두 사람의 친밀한 모습은 시청자들의 마음을 훈훈하게 만들었다.

한편, ‘비긴어게인3’는 매주 금요일 오후 9시에 방송된다.

정한별 기자 onestar@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근뉴스

HI#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