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 연예뉴스

김성령, 서울역에서 남다른 패션센스 ‘찰칵’

등록 : 2019.10.19 20:58

김성령이 우월 미모를 뽐냈다. 김성령 SNS

배우 김성령이 근황을 공개했다.

김성령은 지난 11일 오후 자신의 SNS에 “미저리 부산 공연 갑니다. 오늘도 무사히”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김성령은 남다른 시크한 패션을 뽐내며 카메라에 포착되었다.

특히 소멸직전 작은 얼굴에 우아한 매력은 팬들 눈길을 사로잡는다.

김성령은 현재 연극 ‘미저리’ 애니 역으로 열연 중이다.연극 ‘미저리‘는 소설 ‘미저리’의 작가 폴을 동경하는 팬 애니의 광기 어린 집착을 담은 스릴러다. 2015년 브로드웨이에서 초연했고 액션배우 브루스 윌리스의 연극 데뷔작이기도 하다.

김정은 기자 jennykim@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근뉴스

HI#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