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 연예뉴스

[HI★포토] 렌 “뉴이스트 안에서 가장 과감한 멤버는 나”

등록 : 2019.10.23 14:28

렌이 새 앨범을 향한 기대감을 드러냈다. 마리끌레르 제공
렌이 자신의 소신을 밝혔다. 마리끌레르 제공

보이그룹 뉴이스트 멤버 렌이 다양한 활동을 향한 의욕을 드러냈다.

23일 패션 매거진 마리끌레르는 최근 신곡 ‘러브 미(LOVE ME)’로 컴백한 뉴이스트 멤버 렌의 화보와 인터뷰를 공개했다.

화보에서 렌은 “가상의 스토리를 펼쳤던 이전의 음악과 달리 현실적인 이야기를 담은 이번 앨범에서 색다른 모습을 준비하고 있다”라며 변신에 대한 기대감을 드러냈다.

이어지는 질문에서 렌은 뉴이스트 내에서 가장 과감한 멤버로 자신을 꼽으며 “여러 활동을 통해서 더 다양한 모습을 보여주고 싶다”라고 답했다.

또 렌은 “정의 내릴 수 없는 여러가지 콘셉트를 추구하며 이를 대중들이 각자의 관점에서 느끼고 해석했으면 좋겠다”라면서 “팬들에게 자신의 생각과 진심을 전달할 수 있는 적극적인 소통이 중요한 것”이라는 소신을 밝혔다.

한편, 렌이 속한 그룹 뉴이스트는 지난 21일 7번째 미니앨범 ‘더 테이블’을 발매하고 6개월 만에 컴백했다.

정한별 기자 onestar@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근뉴스

HI#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