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 연예뉴스

[HI★포토] 김향기, 성숙해진 분위기

등록 : 2019.10.25 15:25

김향기가 자신의 가치관을 드러냈다. 마리끌레르 제공
김향기가 성숙해진 분위기를 자랑했다. 마리끌레르 제공

김향기가 배우로서의 가치관을 밝혔다.

25일 한 패션매거진은 최근 종영한 JTBC 드라마 ‘열여덟의 순간’에서 당찬 열여덟 소녀 유수빈 역으로 시청자들의 많은 공감을 얻었던 김향기의 화보와 인터뷰를 공개했다. 

공개된 화보 속 김향기는 새틴 배색 칼라 러플 드레스와 롱 슬리브 드레스 등을 착용해 차분하고 성숙한 분위기를 보여줬다.

이어진 인터뷰에서 김향기는 ‘열여덟의 순간’의 키워드였던 성장과 위로에 대해 묻자 “청춘들, 10대들의 성장뿐만 아니라 어른들의 성장이기도 했다”라며 “서로가 서로를 위로하며 성장시킨 드라마였다”라고 촬영 당시를 회상했다.

그는 “수빈이도 굉장히 어른스럽고 똑부러지고 자신만의 생각이 확고한 아이처럼 보여지지 않느냐. 그런데 정작 그 안을 들여다보면 또래 아이들의 여린 마음이 고스란히 있다”라며 “누구보다 어른스러워 보이지만 자신도 모르게 튀어나오는 순수한 아이의 모습을 후반부에 갈수록 솔직하게 표현하고 싶었다”라고 답했다.

이번 작품에서 김향기는 배우 김선영과 함께 서로를 이해하면서도 각자의 욕심을 내려놓지 못하는 모녀간의 갈등 관계를 보여줬다. 여러 작품에서 선배들과의 연기 호흡을 통해 좋은 배우가 되는 방법을 배우고 있다는 김향기는 “자신만의 중심을 잘 잡으며 사람들을 편하게 해주는 사람이 되고 싶다”라며 배우로서의 가치관을 드러냈다.

정한별 기자 onestar@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근뉴스

HI#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