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 연예뉴스

‘전참시’, 테이 도플갱어 직원 등장에 지인까지 속았다 “동일 인물인 줄”

등록 : 2019.11.09 10:37

‘전참시’ 테이 도플갱어 직원이 등장한다.MBC 제공

‘전지적 참견 시점’ 테이 도플갱어 직원이 등장한다.

9일 방송되는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는 햄버거 집 사장님으로 변신한 테이의 모습이 그려진다. 햄버거 집에 도착한 순간 열혈 사장님으로 돌변하는 테이의 하루가 특별한 재미를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공개 된 사진 속에는 엄청난 비밀이 숨겨져 있다. 바로 테이만 있는 것이 아닌 그와 똑 닮은 이미’테이’션 직원 또한 함께 존재하고 있는 것. 사진 속 인물 중 누가 테이고, 누가 테이가 아닐지 구분할 수 없을 정도로 똑같은 이들이 혼란을 일으키고 있다.

무엇보다 더 놀라운 사실은 이들이 형제가 아니라는 것이다. 테이 도플갱어의 정체는 바로 테이가 운영하는 햄버거 집의 직원. 가족이 아님에도 이토록 똑 닮은 외모와 함께 테이의 지인까지 속아 이미’테이’션 직원에게 인사를 건넸다는 에피소드는 웃음과 소름을 동시에 선사했다는 후문이다.

이와 관련해 테이가 자신과 닮은 이미’테이’션 직원에게 “보너스를 챙겨줘야겠다”고 선언했다고 한다. 과연 테이가 이미’테이’션 직원에게만 따로 보너스를 챙겨주려 한 이유는 무엇일까.

뿐만 아니라 외모에 이어 다른 부분에서도 테이와 똑같은 이미’테이’션 직원의 도플갱어 면모가 드러났다는 전언. 과연 그것은 무엇일지, 혼란을 야기한 도플갱어 사태는 얼마나 큰 웃음을 선사할지 기대되는 MBC ‘전지적 참견 시점’ 77회는 9일 오후 11시 5분 방송된다.

진주희 기자 mint_peach@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근뉴스

HI#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