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 연예뉴스

‘아빠본색’ 김원효, 아버지 생각에 뭉클 “아버지는 내 특급 비서”

등록 : 2019.11.17 23:39

김원효가 채널A ‘아빠본색’에서 아버지에 대한 고마움을 표현했다. 방송 캡처

김원효가 돌아가신 아버지의 모습을 떠올렸다.

17일 방송된 채널A 예능프로그램 ‘아빠본색’에서는 김원효가 가족들과 함께 아버지의 납골당을 찾았다.

이날 김원효는 돌아가신 아버지의 모습을 회상했다. 김원효는 “우리 아버지는 비서 같았다. 나에 대해서 정말 물심양면 다 돌봐 주셨다”라며 “나 몰래 명함도 만드시고, 홍보도 해 주시고 다 해주셨다”라고 말했다.

그는 이어 “아버지는 완벽한 내 특급 비서였다”라며 씁쓸한 표정을 지어 시청자들의 마음을 뭉클하게 만들었다.

아버지를 추억하던 김원효의 가족들은 눈물을 흘렸고 김원효는 “왜 나는 아버지의 구두 한 번 못 닦아 드렸지”라며 안타까운 마음을 드러냈다.

한편, ‘아빠본색’은 매주 일요일 오후 9시 30분에 방송된다.

정한별 기자 onestar@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근뉴스

HI#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