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 연예뉴스

‘같이 펀딩’ 적재, 유희열 전화에 버스킹 합류

등록 : 2019.11.18 01:00

적재가 MBC ‘같이 펀딩’에 깜짝 등장했다. 방송 캡처

적재가 유희열의 전화를 받고 ‘같이 펀딩’을 찾았다.

17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같이 펀딩’에서는 적재가 깜짝 등장했다.

이날 유희열은 “피아노 하나에 세 명이 노래를 다 하는 게 쉽지 않다. 사운드가 어느 정도 나와야 한다”라며 버스킹을 위해 적재를 섭외했음을 알렸다.

적재가 등장하자 출연진은 모두 감탄했다. 노홍철은 “얼굴도 엄청 잘생기셨다. 피부도 엄청 좋으시다”라며 반가움을 표현했고 유희열은 “원래 대한민국에서 제일 유명한 세션맨이었다. 지금 적재가 그냥 전화해서 온 거다”라고 말했다. 그는 이어 “(적재가) 사실 상황을 제대로 모른다”라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정한별 기자 onestar@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근뉴스

HI#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