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 연예뉴스

‘끼리끼리’ 박명수 “이수혁, 이 프로그램 왜 하는지 모르겠다”

등록 : 2020.01.21 13:52

‘끼리끼리‘ 박명수가 이수혁의 예능 출연을 평가했다. 추진혁 기자 chu@hankookilbo.com

‘끼리끼리’ 박명수가 예능인 선배로서 이수혁의 예능 도전에 대해 평가했다.

21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 골든마우스홀에서는 MBC 새 예능 ‘끼리끼리’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는 한영롱 PD, 노승욱 PD를 비롯해 박명수, 장성규, 인교진, 이수혁, 은지원, 황광희, 이용진, 하승진, 정혁, 김성규가 참석했다.

이날 이수혁은 배우로 활동한 이후 첫 고정 예능에 도전하게 된 소감에 대해 “저조차도 섭외가 왔을 때 너무 놀랐다. 팬 분들이나 대중 분들에게 많은 모습을 못 보여드린 것 같아서 출연을 결정했다”며 “아직까지 촬영 소감은 TV 보는 느낌이다. 워낙 평소에 좋아했던 분들과 함께 하고 있기 때문이다. 제가 빨리 적응해서 좋은 그림을 많이 보여드리면 어떨까 싶다. 웃기려고 노력하기보다는 열심히 임하고 있다”고 말했다.

박명수는 예능인 선배로서 이수혁의 활약을 평가해 달라는 말에 “얘는 이거 왜 하는지 모르겠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박명수는 “이거 안 해도 부귀영화를 누리면서 살 수 있을 텐데 왜 하는지 모르겠다”며 의문을 드러낸 뒤 “그래도 적응하려는 모습에서 진짜 뭔가를 해보려는 의지가 느껴진다. 아마 이수혁 씨가 ‘끼리끼리’에서 큰 역할을 해 주실 것 같다. 또 이수혁 씨가 같이 해주시니까 분위기가 좋아진다”고 말했다.

한편, ‘끼리끼리’는 다수의 출연자가 성향끼리 나뉘어 펼치는 국내 최초 성향 존중 버라이어티다. 오는 26일 오후 5시 첫 방송된다.

홍혜민 기자 hhm@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근뉴스

HI#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