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 연예뉴스

‘살림남2’ 팝핀현준 母, 행복한 생일 파티 “오늘 기분 최고”

등록 : 2020.01.22 22:50

팝핀현준이 어머니의 생일상을 준비했다. KBS2 방송 캡쳐

팝핀현준 어머니가 행복한 생일을 보냈다.

22일 오후 방송된 KBS2 ‘살림하는 남자들’에서는 팝핀현준 가족의 이야기가 공개됐다.

이날 방송에서 팝핀현준은 어머니 생신 선물로 아침부터 미역국을 끓이고 있었다. 딸 예술이와 함께 어머니 생신 아침상을 준비한 팝핀현준은 “아들이 직접 만든 미역국이다”라며 흡족한 미소를 지었다.

이에 팝핀현준 어머니는 “예술이 엄마는 금일봉을 주고, 미역국도 이렇게 먹고 오늘 기분 최고의 날”이라며 행복한 모습을 보였다.

특히 팝핀현준은 “사실 어머니 생신을 한번도 제대로 챙겨드린 적이 없어서 ‘특별한 사람이 됐다’라고 느낄 수 있는 분위기를 선물해 드리고 싶었다”라고 언급했다.

김정은 기자 jennykim@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근뉴스

HI#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