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 연예뉴스

‘불후의 명곡’ 숙행 “송가인과 첫 만남 당시 만취상태”…일화 공개 ‘폭소’

등록 : 2020.01.25 11:58

‘불후의 명곡’ 송가인-숙행이 출연한다. KBS 제공

‘불후의 명곡’ 송가인과 숙행이 둥장한다.

오는 25일 방송되는 KBS 2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 설 특집-친구 특집에서는 트로트계 대표 절친으로 대한민국 트로트 열풍의 주인공들인 송가인과 숙행이 출연한다.

이날 둘은 트로트 오디션 프로그램을 하기 전 7080 라이브 카페에서 만났던 뜻밖의 첫 만남 일화를 공개했다.

송가인은 “당시 숙행 언니가 자신의 노래를 칭찬하며 먼저 다가와 번호를 물어봤지만 오디션 프로그램에서 만났을 때는 자신을 기억하지 못했다”며 폭로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에 숙행은 “송가인과의 첫 만남 당시 만취상태였다”며 기억을 못했던 이유를 고백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이날 트로트 여신 송가인과 숙행은 조용필의 ‘모나리자’를 선곡, 카리스마 넘치는 로커로 변신해 열광의 무대를 만들었다.

트로트계 대세들의 만남 송가인과 숙행의 활약은 KBS 2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는 오는 25일 토요일 오후 6시에 방영된다.

김한나 기자 gkssk1241@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근뉴스

HI#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