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 연예뉴스

‘해투4’ 유재석, 팔굽혀펴기로 조세호 이겼다…전현무 “특전사 같아”

등록 : 2020.02.21 01:14

유재석과 조세호가 KBS2 ‘해피투게더4’에서 팔굽혀펴기 대결을 펼쳤다. 방송 캡처

유재석이 팔굽혀펴기로 조세호를 이겼다.

20일 오후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4’에서는 출연진이 운동에 대해 이야기를 나눴다.

전현무는 이날 “유재석 씨가 운동을 잘한다”며 조세호와 유재석의 팔굽혀펴기 대결을 제안했고 홍현희는 “조세호 씨가 매일 아침 팔굽혀펴기를 50개씩 하고 있다고 들었다”며 기대감을 드러냈다.

대결이 시작되고 유재석은 안정적인 자세를 선보였다. 그의 모습을 보며 전현무는 “특전사 같다”고 감탄했다.

결과는 유재석의 승리였다. 유재석은 “운동을 10년 넘게 했다. 하루 평균 2시간 30분 정도 운동한다”고 전했다. 그는 이어 “다른 사람과 떠들며 운동한다면 3시간도 거뜬하다”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정한별 기자 onestar@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근뉴스

HI#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