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 연예뉴스

‘골목식당’ 백종원, 공릉동 찌개백반집에 “가르칠 게 없어” 극찬

등록 : 2020.02.27 02:04

백종원이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에서 찌개백반집을 방문했다. 방송 캡처

찌개백반집 사장님이 백종원의 극찬을 받았다.

26일 방송된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에서는 백종원이 찌개백반집의 사장님에게 조언을 건넸다.

백종원은 찌개백반집의 사장님의 제육볶음 레시피에 대해 물은 후 “제육볶음에서 볶은 게 아니라 졸이거나 끓인 느낌이 난다”며 물을 넣고 볶거나 생고기를 충분히 볶은 후 양념을 넣을 것을 추천했다.

백종원은 이어 “사장님이 손님과 소통하는 게 너무 좋다. 앞으로 사장님과 같은 마음가짐을 가진 젊은이들이 식당을 많이 했으면 좋겠다”며 사장님을 칭찬했다.

이에 사장님은 “사실 나는 여기서 큰돈을 벌겠다는 욕심은 없다. 다만 이렇게 좋은 기회에 새로운 걸 많이 배워서 손님들께 맛있는 음식을 대접하고 싶다”고 전해 눈길을 모았다.

그의 말을 듣던 백종원은 “사장님에게는 가르쳐줄 게 없다. 사장님에게는 이미 손님과의 소통을 통해 얻은 노하우가 있다. 다만 식당을 더 깔끔하고 편리한 공간으로 리모델링하면 좋겠다”고 답했다.

정한별 기자 onestar@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근뉴스

HI#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