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 연예뉴스

[HI★포토] 이준혁, ‘365’ 향한 기대감 “스토리 빠르고 캐릭터 귀여워”

등록 : 2020.03.20 10:59

이준혁이 스태프들을 향한 고마움을 전했다. 마리끌레르 제공
이준혁이 훈훈한 비주얼을 자랑했다. 마리끌레르 제공

배우 이준혁이 드라마 ‘365 : 운명을 거스르는 1년’을 향한 기대감을 드러냈다.

20일 한 패션 매거진은 MBC 새 드라마 ‘365 : 운명을 거스르는 1년’에서 지형주 역을 맡은 이준혁의 화보와 인터뷰를 공개했다.

이준혁은 인터뷰에서 “1년 전으로 시간을 리셋할 수 있는 리세터들의 이야기인 이번 드라마는 스토리가 굉장히 빠르게 진행되고 캐릭터도 귀여운 편”이라며 작품에 대한 남다른 애정을 보여줬다.

몇 년간 다양한 역할을 맡으며 쉼 없이 달려온 이준혁에게 배우로 살아가는 재미는 무엇이냐고 묻자 그는 “때로는 힘들지만, 옆에서 나와 함께 고생하는 사람과 같은 목적을 이뤘을 때 성취감이 크다는 것은 분명 의미 있는 일이라는 증거”라고 말하며 스태프들에게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한편, 드라마 ‘365: 운명을 거스르는 1년’의 첫 방송을 앞두고 있는 이준혁의 화보와 인터뷰 전문은 마리끌레르 4월호에서 만나볼 수 있다.

정한별 기자 onestar@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근뉴스

HI#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