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 연예뉴스

김경란, 우리들컴퍼니와 전속 계약 체결…토니안-박은혜와 한솥밥

등록 : 2020.03.27 09:03

김경란이 우리들컴퍼니와 전속 계약을 맺었다. 나승열작가 제공

아나운서 출신 방송인 김경란이 우리들컴퍼니와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

27일 우리들컴퍼니 측은 “최근 김경란과 전속계약을 체결했다”면서 “다방면에 재능이 많은 김경란이 앞으로 다양한 방송에서 재능을 마음껏 펼칠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다”라고 밝혔다.

김경란은 2001년 KBS 27기 공채 아나운서로 데뷔해 간판 뉴스프로그램인 ‘뉴스9’, ‘뉴스광장’과 ‘스펀지’, ‘생생 정보통’ 등 교양·예능 프로그램의 진행을 맡으며, 정확한 정보전달력과 뛰어난 방송센스로 명실상부 최고의 아나운서 겸 방송인으로 인정 받아왔다.

특히 단아함과 지성미를 갖춘 외모와 매 프로그램마다 매끄러운 언변과 유머 감각으로 자신만의 존재감을 각인 시키며, 국내 대표 여성 MC로 독보적인 활약을 보여주었다.

현재 김경란은 국악방송 ‘문화시대 김경란입니다’에서 진행자로 나서 청취자들과 만나고 있으며, MBN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 시즌2에는 박은혜와 함께 출연해 진솔한 모습으로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한편, 김경란과 전속계약을 체결한 우리들컴퍼니는 가수 토니안이 대표로 있는 엔터테인먼트 회사로 배우 박은혜를 비롯해 최재환, 권혁현, 이해운, 손세빈 등 개성 있는 연기를 펼치는 배우들이 포진해 있다.

김한나 기자 gkssk1241@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근뉴스

HI#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