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 연예뉴스

‘편스토랑’ 이경규, 앵규리크림쫄면으로 3관왕 등극

등록 : 2020.04.04 00:15

벤틀리 윌리엄 김강훈(왼쪽부터 차례로)이 KBS2 ‘신상출시 편스토랑’에서 앵규리크림쫄면을 시식했다. 방송 캡처

‘편스토랑’ 이경규가 앵규리크림쫄면으로 3관왕에 등극했다.

3일 오후 방송된 KBS2 ‘신상출시 편스토랑’에서는 평가단이 출연진이 만든 음식을 맛본 후 7대 출시 메뉴를 선정했다.

7대 출시 메뉴의 주인공은 이경규였다. 이경규가 만든 앵규리크림쫄면을 시식한 이승철은 “정말 맛있다”고 극찬했다.

꼬꼬마 시식단 역시 쫄면의 맛에 감탄했다. 윌리엄은 “맛있다. 내가 좋아하는 거다”라며 행복해했고, 벤틀리는 폭풍 먹방을 선보였다. 김강훈은 “이게 (출연진의 요리 중) 제일 맛있었다”며 미소 지었다.

윌리엄은 이어 “맛있어서 눈물이 난다”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정한별 기자 onestar@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근뉴스

HI#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