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 연예뉴스

[HI★포토] 태연 “팬들 생각하면 울컥해…곁에 있어줘서 고마워”

등록 : 2020.05.19 11:13

태연의 화보가 공개됐다. 퍼스트룩 제공

음색 깡패 태연이 아찔한 표정과 걸 크러시 매력을 뽐내며 매거진 표지를 장식했다.

태연은 21일 발행하는 K-컬처 No.1 트렌드 매거진 퍼스트룩 화보를 통해 뷰티 여신의 자태를 공개했다.

태연의 매력을 모두 모아 놓은 종합선물세트 콘셉트로 청순함과 사랑스러움, 걸 크러시 매력을 한 데 담았다.

자타공인 코덕(코스메틱 덕후)의 일상을 묻자 “심심하고 특별히 할 일이 없으면 코스메틱 숍에 가서 놀아요. 신상 구경도 하고 이것저것 발라보고, 집에서 혼자만의 테스트도 해봐요. 그렇게 노는 게 제 스트레스 해소법이기도 해요”라고 전했다.

이어 “과감한 변신도 ‘저답게’ 소화해서 다시 멋지게 내놓고 싶어져요. 특히 화보 촬영은 각 분야의 전문가분들과 머리를 맞대고 다양한 의견을 듣고 절충하며 결과를 향해 함께 나아가는 과정을 즐겨요. 그 과정에서 제가 몰랐던 전문적인 노하우나 새로운 인사이트를 얻기도 하고요. 오늘도 그런 점에서 무척 뜻 깊은 작업이었어요”라고 전했다.

꾸준히 한 길을, 그것도 성공적으로 개척해가고 있는 태연의 원동력을 묻자 “팬들을 생각하면 이상하게 울컥해요. 고마움, 미안함, 애틋함, 뭔가 한두 마디 말로는 설명이 안되는 복잡한 감정이 울컥 치밀어 올라서 만날 때마다 말문이 막혀요. 변하지 않고 계속해서 저희를 아껴주고 사랑해 주는 팬분들이 그냥 곁에 있어준단 사실만으로, 그 자체만으로 참 고마워요”라고 전했다.

태연의 화보와 인터뷰는 매거진 퍼스트룩 196호에서 만날 수 있다.

김한나 기자 gkssk1241@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근뉴스

HI#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