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 연예뉴스

‘너도 인간이니’ 박환희, 유오성에 “더러워..머릿속에 있는 생각들” 분노

등록 : 2018.07.16 22:23

수정 : 2018.07.16 22:29

박환희가 유오성에게 분노를 표했다. KBS2 캡처

‘너도 인간이니?’ 박환희가 유오성에게 분노를 표했다.

16일 오후 방송된 KBS2 드라마 ‘너도 인간이니?’에서 인간 남신(서강준)의 약혼녀 서예나(박환희)는 아빠 서종길(유오성)에게 “더럽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앞서 서종길은 자신의 앞길을 막는다고 생각되는 남신을 죽이려 했다. 이를 안 서예나는 서종길에게 “다 들었어.

아빠가 오빠 죽이려 했던 거”라고 말했다.

서종길은 당황하면서도 “아빠는 회장님이 시키는 더러운 짓 다 하고 살았다. 그나마 내가 더러운 약점을 알고 있으니까 지금까지 우리를 내버려 두는 거다”라며 “그 노인네 아빠 절대 안 믿는다. 죽더라도 신이 앞길 막을 까봐 나 처리하고 죽을 것”이라고 변명을 늘어놨다.

서종길은 또한 “아빠가 그 자리 앉지 않으면 죽은 목숨이다”라면서 “예나 너 아는 거 있지? 신이 지금 정상 아니지? 제발 말해줘”라고 애원했다.

서예나는 “다 아빠가 뿌린 씨야. 더러운 짓 시켜도 안 하면 그만이다”라며 “사람을 죽이려고 했으면서 변명을 해?”라고 화를 냈다. 이어 “더러워. 아빠 머릿속에 있는 생각들”이라며 자리를 박차고 나갔다.

한편 ‘너도 인간이니?’는 인간보다 더 인간다운 인공지능 로봇 남신Ⅲ(서강준)와 열혈 경호원 강소봉(공승연)이 펼치는 대국민 인간사칭 프로젝트를 그린 드라마로 매주 월, 화요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이지현 기자 jh@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근뉴스

HI#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