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 연예뉴스

‘라디오스타’ 지코 “블락비 디렉팅은 세게 한다..데뷔 초에는 감정 상하기도”

등록 : 2018.07.19 00:01

수정 : 2018.07.19 00:19

‘라디오스타’ 지코가 블락비 디렉팅을 세게 한다고 밝혔다. MBC 캡처

‘라디오스타’ 지코가 자신이 속한 그룹 블락비의 디렉팅을 가장 세게 한다고 밝혔다.

18일 오후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서 지코는 디렉팅 스타일에 대한 질문을 받고 “가창자에 따라 다르다”고 답하면서 블락비를 언급했다.

지코는 “블락비 멤버들을 가장 세게 한다. 데뷔 초에는 직설적으로 말해서 감정이 상했었다”고 말했다.

이어 “2년 정도 지나니까 멤버들이 이제 알더라. 감정을 상하게 하려고 그러는 게 아니라는 걸”이라고 덧붙여 눈길을 끌었다.

한편 이날 ‘라디오스타’는 ‘넌 학생이고 난 선생이야’ 특집으로 진행돼 윤상, 김태원, 지코, 조현아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지현 기자 jh@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근뉴스

HI#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