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 연예뉴스

트와이스 정연, 방송 도중 눈물 포착…지효 “아픈 반려견 걱정 때문에”

등록 : 2018.07.12 20:32

수정 : 2018.07.12 20:33

트와이스 정연이 방송 도중 눈물을 흘려 이목을 사로잡았다.SBS라디오 방송캡처

걸그룹 트와이스 멤버 정연이 방송 도중 눈물을 흘렸다.

트와이스는 12일 오후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이하 '컬투쇼')에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청취자들이 정연이 안색이 좋지 않아 보인다고 물었다. 이에 김태균은 “정연씨가 몸이 안 좋냐”고 물었고 정연은 “괜찮다”고 말했지만 돌연 눈물을 흘렸다.

멤버 지효가 “오늘 아침부터 정연이 컨디션이 좋지 않았다. 정연이가 키우는 반려견이 많이 아파 걱정을 하는 듯 하다”라고 말했다.

결국 정연은 감정을 추스르기 위해 스튜디오 밖으로 나가는 모습이 포착됐고 청취자들이 걱정하자 김태균은 “"정연이 감정이 진정되면 다시 돌아올 것이니 너무 걱정 말라"고 말했다.

진주희기자 mint_peach@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근뉴스

HI#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