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 연예뉴스

'보니하니' 이수민, 아시아나 항공 최연소 전속모델 발탁

등록 : 2018.04.17 11:35

수정 : 2018.04.17 11:36

이수민이 아니아나 항공 모델로 발탁됐다. 아시아나항공 제공

배우 이수민이 아시아나 항공 전속 모델로 발탁됐다.

아시아나 항공은 17일 회사 이미지에 가장 부합하는 모델로 이수민을 선정, 2년간 전속모델 계약을 체결했다.

2001년생인 이수민은 17세로 역대 아시아나 항공 전속모델 중 최연소다. 동양적인 외모와 신선하면서도 친근한 이미지를 강점으로 지닌다. 지난 2014년에는 EBS '보니하니'로 국민 여동생 반열에 올랐다.

아시아나 항공 모델 출신인 박주미, 한가인, 이보영, 고원희 등은 현재 배우로서도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최연소 모델로 선정된 이수민이 이들의 뒤를 이어 어떤 행보를 이어나갈지 주목된다. 

한편 아시아나 항공은 이수민을 기존 전속모델 역할에서 벗어나 SNS와 디지털 광고 등 고객과의 쌍방향 소통을 강화하기 위한 콘텐츠 개발에 적극 활용할 예정이다.

차유진 기자 chayj@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관련기사]

이지혜 "대한항공과 작별" 조현민 갑질 논란 저격

'컬투쇼' 김태균, 정찬우 없이 홀로 진행 "잠정 휴식 취하게 됐다"

세월호 추모곡 데뷔 타니, 교통사고로 사망…향년 22세

[공식]리메즈 측 "닐로 음원 사재기 의혹, 사실 아냐" 법적대응 예고

'불청' 강수지, 김국진 무릎에 앉아 빼빼로게임 '입술 돌진'








최근뉴스

HI#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