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 연예뉴스

‘우리가 만난 기적’ 라미란,김명민에 애원 “김현주와 이혼하고 다시 시작하자”

등록 : 2018.05.15 22:52

수정 : 2018.05.15 22:53

김명민 라미란.KBS2 ‘우리가 만난 기적’ 영상 캡처

‘우리가 만난 기적’ 라미란이 김명민에게 김현주와의 관계를 완벽히 정리하라고 부탁했다.

15일 오후 방송된 KBS2 월화드라마 ‘우리가 만난 기적’ 14회 에서는 조연화(라미란)이 송현철(김명민)에게 선혜진(김현주)과 이혼하라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조연화는 집으로 돌아온 송현철에게 “당신 이혼하고 우리 다시 시작하자”라며 “은행은 다니고 싶으면 계속 다녀”라고 말했다.

이어 그는 선혜진과의 관계를 정리하라고 말하며 자신이 선혜진 집으로 가 짐을 가져 오겠다고 말했다.

이에 송현철은 “그 여자 상처주지 말라. 많이 힘들어하고 있다”고 말하자 조연화는 “나는? 당신 몸은 그 집에 있어도 마음은 여기 있는 거 아니었냐. 마음을 가지고 와야지 왜 몸만 왔냐”며 서운해 했다. 아무런 대답을 하지 않는 송현철에 조연화는 “당신, 너무 낯설다”고 말했다.

‘우리가 만난 기적’은 대한민국의 평범한 한 가장이 이름과 나이만 같을 뿐 정반대의 삶을 살아온 남자의 인생을 대신 살게 되면서 자신만의 방식으로 주변을 따뜻하게 변화시키는 과정을 담은 판타지 휴먼 멜로 드라마다.

진주희 기자mint_peach@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근뉴스

HI# 뉴스

화보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