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 연예뉴스

‘수요미식회’ 문 닫기전에 가야 할 대구 편 맛집…소막창-이시가리(줄가자미)-생고기 뭉티기

등록 : 2018.07.19 08:24

수정 : 2018.07.19 08:25

‘수요미식회’ 대구 편 맛집이 소개됐다.tvN 방송캡처

‘수요미식회’에서는 대구 편 맛집이 소개됐다.

18일 방송된 tvN ‘수요미식회’에서는 하재숙·양준혁·레이디 제인과 함께한 대구 특집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는 소막창, 이시가리(줄가자미), 생고기 뭉티기 맛집이 소개됐다.

이날 먼저 소개 된 곳은 대구에서 막창으로 유명한 맛집. 생 소막창을 이용해 신선함이 뛰어나다.

전현무는 “홍신애가 배부르다고 하더니 5판을 먹더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홍신애는 입안에서 녹는다고 맛을 설명했다.

이어 소개된 이시가리(줄가자미) 맛집. 신선한 회를 주문하면 아구 수육이 서비스로 제공한다. 회 뿐만 아니라 밑반찬도 풍성하다.

마지막으로 소개된 생고기 뭉티기 집. 역사가 오래돼 생고기와 육회가 대구의 향토음식으로 자리매김하는데 일조했다.

이어 한우 뭉티기 집에 대해 이현우는 “어떻게 칼질을 했느냐가 중요한 것 같다”며 고기의 질감과 양념장의 맛에 만족한다고 설명했다. 레이디제인은 특히 양념장 맛에 감탄했다. 양준혁은 “맛의 비법이 간장이라더라”고 말했다.

진주희기자 mint_peach@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근뉴스

HI#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