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 연예뉴스

‘독전’ 조진웅 “故 김주혁 선배의 에너지, 신명 나서 연기”(인터뷰)

등록 : 2018.05.17 14:18

조진웅과 고 김주혁. ‘독전’ 스틸컷

배우 조진웅이 고(故) 김주혁의 연기력과 에너지에 대해 언급했다.

조진웅은 17일 오후 진행된 영화 ‘독전’(감독 이해영) 라운드 인터뷰에서 “(김)주혁 선배님이 캐릭터를 미리 안 보여주더라.

‘현장에 가면 나오고 가봐야 알 거 같아’ 그러더라”고 회상했다.

그는 “촬영장에서 인사하고 선배님이 분장하러 들어가셨다. 난 분장이 끝나서 현장에 먼저 와 있었는데, 선배님이 내려오는 걸 딱 보는데 하림인 거다. ‘감독님 저건데?’ 했다”고 밝혔다.

이어 “첫마디를 하는데 그렇게 하실 줄은 몰랐다. 선배님 덕분에 (영화의) 해석적인 측면을 다 받아들이게 되더라. 감독님이 흐뭇한 미소를 지으시더라. 내가 ‘이해영 감독은 계탔다’고 했다”고 덧붙였다.

또한 조진웅은 “배우가 작업하면서 시너지로 온다. 누구랑 연기하는 거에 따라. 더 잘해야겠다는 생각이 든다. 그 에너지를 못 받으면 안되니까. 그게 신명 나는 지점이다”라며 웃었다.

한편, 조진웅은 '독전'에서 마약조직을 잡기 위해 모든 것을 건 형사 원호 역을 맡았다. 오는 22일 개봉.

유수경 기자 uu84@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근뉴스

HI# 뉴스